WT태권도시범단 월드투어 재개… 이탈리아 감동 물결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광장, 베네치아 등 7개 도시 투어

WT 태권도 시범단이 4만 명이 운집한 밀라노 두오모 광장에서 시범을 보이고있다.

코로나19 세계적 대유행으로 잠시 멈췄던 WT태권도시범단의 월드투어가 본격화 됐다.

 

세계태권도연맹(WT) 시범단은 현지시간으로 지난 21부터 이틀간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광장과 베네치아 본섬 Le Zattere 대광장에서 태권도 시범을 성황리에 펼쳐 보였다.  

 

이탈리아태권도협회(FITA)와 주밀라노대한민국총영사관 초청으로 이루어진 밀라노, 베네치아 공연에는 강형식 밀라노 총영사, 안드레아 토마엘로(Andrea Tomaelo) 베네치아 부시장, 안젤로 치토(Angelo Cito) FITA 회장, 박영길 명예회장 등을 비롯해 약 5만여 명의 관중이 참석했다.

 

WT 태권도 시범단은 21일 밀라노의 대표적인 명소인 두오모 광장에서 이탈리아 주요 라디오 방송국인 에서 개최된 대형 야외 콘서트 식전 행사에 참석해 십여분 간에 걸쳐 환상적인 공연을 선보였다.

WT 태권도 시범단이 4만 명이 운집한 밀라노 두오모 광장에서 시범을 보이고있다.

작년 아메리카 갓 탤런트에서 골든 버저를 받은 WT 태권도 시범단의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화려한 퍼포먼스에 밀라노 두오모 광장에 운집한 4만여 명의 대다수 젊은 관중들은 탄성을 지르며 환호를 보냈다. 두오모 광장에서 대규모 태권도 시범이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울러 5월 22(일)에는 베네치아 본섬 내 다수의 관광객들이 방문하는 자테레(Le Zattere) 광장 특설무대에서 태권도 시범 공연을 선보여 세계적인 관광도시인 베네치아를 찾은 전 세계 관광객 및 문화예술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태권도의 우수성을 다시 한번 널리 알렸다.

 

WT 태권도 시범단의 공중을 가르며 묘기에 가까운 공연에 관객들은 매료됐으며  광장에 모인 수많은 관객들은 시범단의 공연이 끝나자 아쉬워하며 앙코르를 요청하는 등 이탈리아 내 태권도의 높은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WT 태권도 시범단이 4만 명이 운집한 밀라노 두오모 광장에서 시범을 보이고있다.

나일한 단장을 포함한 23명으로 구성된 WT 태권도 시범단은 21일 밀라노 공연을 시작으로 베네치아, 알베로벨로, 몬테 디 프로치다, 오로세이, 알게로, 로마 등 이탈리아 7개 도시를 돌며 태권도의 우수성을 이탈리아 전역에 다시 한번 전파할 예정이다.

 

또한, 6월 3일부터 5일까지 로마에서 열리는 ‘2022 월드태권도그랑프리 시리즈1’에서도 WT 시범단의 개막 공연이 펼쳐진다.

 

[무카스미디어 = 한혜진 기자 ㅣ haeny@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혜진
무카스미디어 편집장. 

태권도 경기인 출신의 태권도-무술 전문기자. 이집트에서 KOICA 국제협력요원으로 26개월 활동. 20년여 동안 태권도를 통해 전 세계 46개국에 취재를 통해 태권도 보급 과정을 확인. 취재 이외 다큐멘터리 기획 및 제작, 태권도 대회 캐스터, 태권도 팟캐스트 등 진행. 늘 부족하지만 도전 중. 
#태권도시범 #WT태권도시범단 #WT시범단 #이탈리아 #월드투어 #이탈리아태권도협회 #밀라노 #베네치아 #두오모광장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