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태권도 고장 우시, 세계태권도연맹 마스크 10만장 기부


  

우시, 2021 WT 세계선수권 개최지 “태권도 패밀리에 전달해주길”

17일 중국 우시 지방정부(우)가 코로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세계 태권도 국가를 위해 써달라며 세계태권도연맹(WT)에 마스크 10만장을 기부했다. 중국와 한국에서 화상으로 기부 행사가 진행됐다. 조정원 총재(좌)는 어려운 시기에 귀한 물품을 전달해 줘 고맙다는 인사를 전하고 있다.

 

2021 WT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개최지인 중국 우시 지방정부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태권도 회원국을 위해 마스크를 기부했다.

 

우시 시는 17일 오후 류시아 부시장(Liu Xia)이 세계태권도연맹(WT) 조정원 총재와 서울과 우시 사무실에서 화상 통화로 기증식을 가졌다.

 

앞서 WT는 지난달 초 중국 내 코로나가 확산될 때 우시에 손 소독제를 보낸 바 있다. 이에 우시는 당시 고마움을 요즘 전세계적으로 품귀현상을 빚고 있는 마스크 10만장을 기부한 것이다.

 

십만 장의 마스크는 WT 210개 회원국 중 세계보건기구(WHO)에서 확산이 심각하다고 한 한국을 포함해 이탈리아, 이란, 스페인, 독일, 프랑스, 미국, 스위스, 영국, 네덜란드, 노르웨이 등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조정원 총재는 이날 기증식에서 기부한 마스크 절반인 5만장은 이탈리아와 이란, 스페인, 독일, 프랑스, 미국, 스위스, 영국, 네덜란드, 노르웨이태권도협회에 곧바로 전달해 줄 것을 제안했다. 나머지 5만장은 한국 내 각 지역 태권도 과련 단체에 전달할 계획을 전했다. 

 

이날 마스크 기장을 받은 조정원 총재는 “전 세계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의미 깊은 물품 기부에 감사하다”며 “모두가 힘을 내 상황을 극복할 수 있기 바란다”고 고마움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우시는 W태권도센터가 자리하고 있으며, 2017년도부터 연말 그랜드슬램 챔피온스 시리즈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무카스미디어 = 한혜진 기자 ㅣ haeny@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혜진
무카스미디어 편집장. 

태권도 경기인 출신의 태권도-무술 전문기자. 이집트에서 KOICA 국제협력요원으로 26개월 활동. 15년여 동안 태권도를 통해 전 세계 46개국에 취재를 통해 태권도 보급과정을 확인. 취재 이외 다큐멘터리 기획 및 제작, 태권도 대회 캐스터, 태권도 팟캐스트 등 진행. 늘 부족하지만 도전 중. 
#코로나 #세계태권도연맹 #우시 #마스크 #기부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