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바캉스 청청 ‘태권도원’으로 가보는건 어떨까?


  

태권도진흥재단, 9월 3일까지 ‘Summer CRUSH festival’



본격적인 여름휴가의 시작이다.


강과 바다, 계곡으로 향한다. 늘 비슷한 휴가보다 좀 특별한 휴가를 만끽해보는건 어떨까. 바로 청청지역 무주에 있는 태권도원이 그 곳이다.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김성태, 이하 재단)은 오는 20일부터 9월 3일까지 시원한 물놀이와 태권도를 활용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있는 “태권도원 Summer CRUSH festival”을 운영한다.


재단은 여름방학을 맞아 태권도원을 찾는 방문객을 위해 ‘태랑마당(물놀이 이벤트)’과 , ‘진진마당(체험이벤트)’, ‘백운도사마당(공연이벤트)’ 등 태권도원 T1경기장과 국립태권도박물관 일대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태랑마당’에서는 야외 물놀이장과 아로마테라피&버블풀장, 수중 축구, 물총·물풍선놀이, 오행폭포 수련체험 등 다양한 물놀이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진진마당’에서는 도전 격파왕과 우렁찬 기합소리, 캐릭터 타투, 전통놀이 등 태권도와 전통놀이 등을 체험해 볼 수 있다.

 

특히, ‘백운도사마당’에서는 수상 림보 게임과 함께 주말에는 대형 팥빙수만들기와 인형극 등 재미있는 공연과 이벤트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무주반딧불 축제가 열리는 기간(8.26∼9.3)중 주말에는 축제와 연계하여 ‘미션! 반딧불이 트릭아트를 찾아라’와 ‘반딧불 퍼포먼스’ 등 의 특별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재단 김중헌 사무총장은 “온 가족이 함께 태권도원에서 신나는 여름이벤트를 즐기시기 바란다“며 “여름 물놀이와 함께 태권도를 활용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 간의 사랑을 키우고 즐거운 여름을 보내실 수 있을 것이다”고 했다.

 

한편, “태권도원 Summer CRUSH festival”과 함께 태권도원에서는 태권도 시범공연이 매일 2회(11시, 14시) 펼쳐지고, 국립태권도박물관에서의 기획전시 등 볼거리, 즐길거리가 가득하다.

 

※ 태권도원 휴관일 : 매주 월요일

※ 태권도원 휴관일에도 “태권도원 Summer CRUSH festival”은 운영

-월요일 태권도원을 찾을시 페스티발은 이용 가능.

단, 월요일에는 태권도 시범공연·박물관·체험관·모노레일 등

태권도원 일부 시설 및 프로그램은 휴관


[무카스미디어 = 김수정 수습기자 ㅣ press@gmail.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권도원 #썸머캠프 #태권도진흥재단 #여름휴가

댓글 작성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