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태권도원 “태권도, 세계와 마주하다” 전시

  

태권도원 內 국립태권도박물관, 기획전시 특별공연


기획전시 포스터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김성태, 이하 재단)은 ‘태권도의 태동부터 세계화’를 주제로 한 기획전 ‘태권도 세계와 마주하다’와 태권도판타지 공연 ‘넌버벌 바리’를 갖는 등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풍성한 주말을 선보인다.

12월 16일(금)부터 내년 8월 27일까지 태권도원 국립태권도박물관 3층 기획전시실에서는 광복 이후 전국에 산재했던 태권도 도장들이 1960년대 대한태수도협회가 창립되면서 조직화되고, 이후 1970년대부터 國伎(국기)로 대중화·세계화되는 과정을 조명하는 기획전 ‘태권도 세계와 마주하다’를 연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광복 이후 최초로 발행된 무예 관련 저서인 “화수도교본”과 1963년 대한태수도협회가 수여한 전국 중학교단체 대항전 “우승트로피”를 비롯해 시드니올림픽 태권도 금메달리스트인 김경훈 선수의 메달부터 베이징올림픽 차동민 선수 금메달, 리우올림픽 김태훈·이대훈·차동민 선수의 동메달까지 약 400여점의 주요 기록물들이 전시될 예정이다.

기획전시 기간, 태권도원 국립태권도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은 1965년 대한태권도협회가 창립되고 1970년대 국기원과 세계태권도연맹이 연이어 창립되면서 태권도가 빠르게 경기화 되는 과정을 유물과 영상 등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서봉준 국립태권도박물관장은 “국립태권도박물관이 그간 꾸준히 수집한 양질의 태권도 관련 유물을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며 “화수도교본과 올림픽 메달 등 태권도 관련 유물들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이번 기획전시에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했다.

한편, 이번 주말(16일∼18일) 태권도원에서는 상설 태권도시범공연(11시, 14시)과 함께 3D 홀로그램을 활용한 태권도 판타지 공연 “넌버벌 바리”가 매일 13시와 15시30분 T1공연장에서 진행된다.

[무카스미디어 = 권영기 기자 ㅣ press@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권도원 #태권도박물관 #세계화 #화수도 #이대훈 #차동민 #김경훈 #올림픽 #메달 #서봉준

댓글 작성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