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체고 김요한,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 정상 올라

  

땅끝마을 해남서 종별선수권 8일간의 열전 돌입


신인선수들의 등용문인 종별선수권서 서울체고 김요한이 남고 1학년부 플라이급 우승을 차지했다. 서울체고는 남고 1학년부 미들급서도 김세영이 1위에 올랐다.

2015년도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겨루기 고등부, 일반부)가 지난 13일 땅끝마을 전라남도 해남서 8일간의 일정으로 열전에 돌입했다.

남고 1학년부 우승을 차지한 김요한(왼쪽)의 준결승 경기 장면.


남녀고등부와 남녀일반부가 출전하는 이번 대회에는 총 2.056명의 선수가 출전하며, 고등부의 경우 학년별로 구분해 경기가 치러지고, 일반부 중 여자부는 체급통합과 불성립에 의해 -49kg급과 -53kg급만 경기가 열린다.

대회 이틀째 남고 1학년부 플라이급서는 김요한이 1위에 올랐다.

김요한은 준결승전서 경상공업고 현승우를 상대로 1회전 머리 공격을 한차례씩 주고받으며 4대 3으로 1점차 리드를 내주었다. 그러나 2회전 오른발 머리 공격을 연이어 성공시키며 3회전 23대 11 점수차승으로 결승에 진출, 결승전서 문성고 최진기를 맞아 14대 6으로 여유있게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남고 1학년부 미들급서는 김세영이 광주체고 서호진을 8대 5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남고 2학년부 밴텀급서는 인천체고 박진요, 남고 2학년부 L-미들급서는 서산고 윤종현, 남고 2학년부 미들급은 전주영생고 유도원, 남고 3학년부 핀급은 양산고 김현진, 남고 3학년부 미들급은 부천정보산업고 임수빈이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대회 첫날인 13일 11시에 열린 개회식에는 대한태권도협회(KTA) 조영기 상임고문과 이주호 부회장, 전라남도태권도협회 박흥식 회장, 광주광역시태권도협회 윤판석 회장, 해남군박철환 군수, 해남군의회 이길윤 의장 등이 참석해 대회에 출전한 선수 및 임원들을 격려했다.

개회식서 김태환 회장을 대신해 이주호 부회장은 “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는 장차 태권도 미래를 짊어지고 나갈 신인들의 등용문으로서, 동계훈련 기간 동안 충실한 훈련으로 강인한 정신력과 체력을 기른 선수들이 자신의 기량을 확인하는 대회다. 신인선수들은 이번 대회를 통해 자랑스러운 태권도인으로 성장하는 발판을 마련하고, 향후 태극마크를 달고 국제대회에 참가해 입상하는 꿈도 그리기 바란다. 더불어 이번 대회가 공정한 경기운영과 진행속에서 태권도인들이 화합하고 단결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대회사를 밝혔다.

[무카스-태권도신문 연합 = 양택진 기자]

<ⓒ무카스뉴스 http://www.mookas.com & ⓒ태권도신문 www.tkdnews.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국종별선수권 #서울체고 #김요한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

  • 요한요한

    요한아 옛날 기사가 왜이렇게 찡할까 ㅜ 정말 노력하며 열심히 살았구나
    뭐든 노력하며 최선을 다하는 니가 너무 좋다
    정말 사랑해

    2019-09-07 10:42:35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안녕 요한

    이렇게 열심히 노력하며 살아왔구나~역시 김요한..
    이런 니가 너무 좋아~

    2019-09-02 11:56:58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킹요한

    정말 멋지다 요한아.
    평생 해오던 것을, 그것도 전도유망하던 태권도를 접고
    새로운 도전을 한 너의 멘탈에 처음 반했는데
    그 뒤로 너의 인성, 근성, 강인함에 또 반하고
    나날이 일취월장하는 너의 무대 퍼포먼스에 반하고
    볼 때마다 새로운 너의 다양한 색깔, 다양한 이미지에 반했어.

    어린 나이지만 배울점이 많은 요한이.
    우리에게 ‘와줘’서 고마워!
    고마운 마음 앞으로 우리가 보답할게.
    너는 늘 하던대로 앞으로 나아가기만 해.

    2019-08-25 05:22:50 신고

    답글 0
  • Yo

    노력하면 뭐든 이룰 수 있는 김요한.
    요한아 우리에게 와줘서 너무 고마워
    1등 센터로서 이제 시작이지.
    요한이가 걸을 모든 길을 함께 할거야!
    너의 노력과 도전이 헛되지 않도록,
    앞으로 더 높이 오를 수 있도록, 꽃 길 걸을 수 있도록
    너를 위한 모든 일에 아낌없이 최선을 다해 노력할게.

    2019-08-25 05:06:35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ㅇㅇ

    4년전에 태권도선수로 정상에 올랐던 김요한이 4년 후에는 프로듀스x101에서 정상에 올랐구나.. 정말 드라마틱하다 태권도에 바친 시간과 재능이 아깝지만 아이돌을 안하기엔 그 얼굴과 외모와 끼가 더 아까웠을듯.. 너무 멋있다 김요한 엑스원도 최고의 그룹이 될거 같다

    2019-08-16 11:02:31 신고

    답글 0
  • 요하니맘

    멋지다 우리 요한군~
    어디서나 센터네~
    늘 응원합니다^^

    2019-08-14 22:27:11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loveyh

    이렇게 평생을 바쳤던 태권도를 놓고
    우리에게 왔던거구나 ㅠㅠ
    정말 멋있기도 하고 짠하기도 하다.ㅠㅠ
    근데 이 외모 이 재능으로 아이돌 안하기에는 하늘도 안타까워할거야 ㅠㅠ
    선택 잘했어 ㅠㅠ 김요한! 김센터!
    앞으로 더더 높게 날자!! 파이팅!!!

    2019-08-14 15:15:53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ㅇㅇ

    엑스원 센터 김요한 멋있다 만 19세 인생에 두 분야에서 정상을 찍었네

    2019-08-09 12:34:15 신고

    답글 0
  • ㅇㅇ

    와 프로듀스 1등 김요한? 동일인임? 대단한 사람이네 어느분야든 1위한 사람은 자신을 뛰어넘는 노력이 대단한 사람이라 인정하게 됨

    2019-08-09 12:29:56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요하니를만나

    우왕ㅠㅠㅠㅠㅠㅠㅠㅠ울 요한이멋있어ㅠㅠㅠ !!♥ 항상 응원해♥♥♥

    2019-08-07 16:45:06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어썸요한

    요하나 너때문에 요즘 너무 행복해. 정말 너 보는 맛에 산다. 정말 어린 나이인데도 인생을 열심히 살았구나. 어느 분야에서건 1등 하기는 쉬운일이 아닌데, 우리 엑스원도 1등 그룹되자. 너라면 가능할꺼 같애

    2019-08-06 09:00:07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요한이가최고

    그로부터 4년 뒤 천재 아이돌로 엑스원의 센터가 됩니다

    2019-08-06 06:55:53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astaririri63

    우와... 김요한 선수 최고 ~~~~

    2019-07-24 23:27:22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요하니

    이 아이가 4년 뒤 프듀x의 센터가 됩니다 ~

    2019-06-19 07:55:58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요라운드

    이런 태권도 유망주가 요랑단의 곁으로 와줘서 고마워 ❤️

    2019-06-19 07:55:02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