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나눔태권도, 이천 성애원 보호종료 청년 후원


  

행복나눔태권도연합회가 보육원 아이들에게 행복과 희망을 전하기 위해

행복나눔태권도연합회 박범진 회장과 박영일 상임부회장(우측)이 성애원 신경림 원장과 강민철 생활복지사 등을 만나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보호종료 청년의 희망 준비서기 적금을 전달했다.

태권도 지도자들의 사랑과 나눔의 단체 행복나눔태권도연합회가 보호종료로 홀로서기 해야할 청년들에게 ‘희망 준비서기’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연합회는 11일 이천 성애원과 상호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보호종료 예정 청년들에게 희망 준비서기 자립 적금 전달식을 가졌다. 박범진 회장과 박영일 상임부회장, 성애원 신경림 원장, 강민철 생활복지사 등이 참석했다.

 

연합회는 일선 태권도장 지도자과 함께 보육원 아이들에게 행복과 희망을 전하는 재능기부를 통해 바른 인성과 태권도를 지도하고 있다. 더불어 보육시설에서 퇴소해 홀로서기를 준비하는 보호종료 및 예정 청년들의 자립 지원 사업을 통해 희망 준비서기를 돕고 있다.

 

연합회는 공식 비영리단체로 △태권도 장학사업 △해외 도복 지원사업 △태권도가족 저소득층 및 환자치료비 지원 △보육원 태권도 재능기부 △태권도 용품 지원 사업 △보호종료아동 지원사업 △행복 나누리 문화 예술단 공연사업 등을 수행하고 있다.

 

[무카스미디어 =  손나윤 인턴기자 ㅣ press@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행복나눔태권도연합회 #행복나눔 #봉사활동 #재능기부 #보호종료청년 #성애원 #박범진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