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T 칸쿤 그랑프리 파이널- 우시 그랜드슬램 내년으로 ‘연기’


  

고양시 이재준 시장 세계태권도연맹 본부이전 추진 계획 발표

5일 WT 집행위원회가 화상으로 진행 중이다. 

코로나19 세계적 대유행 여파로 올해 WT 이벤트는 모두 개최가 무산됐다.

 

세계태권도연맹(WT, 총재 조정원)은 5일 WT 사무국 대회의실에서 WT 정기 집행위원회를 화상으로 개최하고, 11월 멕시코 칸쿤에서 개최하기로 했던 2020 월드태권도 그랑프리 파이널 및 매년 중국 우시에서 열리는 그랜드슬램 챔피온스 시리즈를 내년으로 연기했다.

 

이번 집행위원회는 지난주 타계한 아흐마드 풀리 WT 부총재 겸 아프리카태권도연맹 회장에 대한 애도로 시작했다.

 

지난 9월 사임한 최지호 팬암태권도연맹 회장을 대신해 헬더 나바로 회장 대행(Helder Navarro)이 내년 중국 우시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때 열리는 총회까지 WT 부총재직을 대행하기로 했다.

 

조정원 WT 총재는 세계선수권 3회 우승자이자 베이징 올림픽 동메달리스트인 사라 스티븐슨(Sarah Stevenson) 영국태권도협회장을 집행위원에 재임명했다. 사라 스티븐슨은 2013년도에 집행위원에 임명된 바 있다.

고양시 이재준 시장(좌)이 WT 집행위원회에 참석해 2020 WT 세계품새선수권대회 개최 준비 과정과 WT 본부이전 계획을 설명후 조정원 총재(우)와 악수를 하고 있다. 

집행위원회는 매년 1회에서 3회까지의 장애인태권도 그랑프리 시리즈와 그랑프리 파이널 개최를 승인했다.

 

또한, 이재준 고양시장이 WT 사무국을 방문해 집행위원들에게 2022년 품새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진행 상황과 세계태권도연맹 본부 추진 계획에 관해 설명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 시장은 고양시가 인천공항과 30분 거리에 위치한 편리한 입지조건 및 매년 50개 이상의 국내외 스포츠 이벤트가 열리는 대한민국 최고의 스포츠 도시임을 집행위원들에게 설명하고 많은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열린 2020 정기 집행위원회는 불가리아 소피아청소년 선수권대회 직전 총회와 같이 열릴 예정이었지만 소피아 청소년 선수권대회가 취소되어 화상으로 진행됐다.

 

10월 6일 한국시간 저녁 9시부터 WT 사상 처음으로 화상 총회가 열릴 예정이다.

 

다음번 임시 집행위원회는 내년 4월 개최 예정이다.

 

[무카스미디어 = 한혜진 기자 ㅣ haeny@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혜진
무카스미디어 편집장. 

태권도 경기인 출신의 태권도-무술 전문기자. 이집트에서 KOICA 국제협력요원으로 26개월 활동. 15년여 동안 태권도를 통해 전 세계 46개국에 취재를 통해 태권도 보급과정을 확인. 취재 이외 다큐멘터리 기획 및 제작, 태권도 대회 캐스터, 태권도 팟캐스트 등 진행. 늘 부족하지만 도전 중. 
#세계태권도연맹 #WORLD TAEKWON #WT #집행위원회 #그랑프리 #우시 #그랜드슬램 #연기 #코로나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