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중고태권도대회 ‘지역활성화 VS 코로나 우려’…태백시 골머리


  

21일 최종회의 통해 개최 최종 확정, 여전히 방역에 대한 고민는 숙제

 

코로나19로 모든 태권도대회가 연기되고 있는 가운데 한국중고태권도연맹이 가장 먼저 ‘제31회 문체부장관기 전국남녀중·고태권도대회’ 를 개최하기로 했다. 

 

겨루기는 오는 30일부터 8월 7일까지 9일간 품새는 8월 8일부터 9일까지 양일간 총 11일간 진행된다. 

 

코로나 청정지역인 강원도 태백시에서 21일 개최가 최종 확정됐다고 중고연맹 실무 책임자가 밝혔다. 하지만 이 회의에서는 개최를 놓고 긍정과 반대 의견이 갈린 가운데 내려진 결정이라 논란의 여지가 남아 있다. 

 

21일 개최지 태백시에서 태백시청 관계자와 강원도태권도협회, 태백시태권도협회, 중고연맹 관계자가  최종 회의를 열고 열띤 토론을 했다. 문체부대회의 개최여부에 관련된 회의였다.

 

회의 중 대회에 직간접적으로 도움을 주는 태백시태권도협회의 반대 의견도 있었다. 그렇지만, 선수들의 진학 문제와 목표 의식 결여를 더욱 중요시 생각해 대회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대회 개최가 확정됐어도 태백시 내에선 여전히 고민을 하는 것이 사실이다.

 

선수 및 코치, 임원들의 방문 예상 수가 4천여 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어 방역에 문제가 있을 것으로 판단하는 사람들도 있기 때문이다.

 

먼저 열린 태백산기 핸드볼대회에 1천500여 명이 태백시를 방문하여 무리 없이 마무리되긴 했으나 태권도 시합의 규모는 그에 두 배가 넘기 때문에 방역에 대한 걱정이 되는 게 사실이다.

 

이에 반대되는 의견은 지역 활성화의 문제이다. 대회참여로 태백시 방문자가 지역식당 및 숙박업소 등의 경제적 이득은 뿌리칠 수 없는 유혹이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올해 태백시에서 대회 개최가 취소될 경우 내년부터 다시 대회를 개최하기 힘들 것을 우려하고 있다.

 

입시를 앞둔 선수들을 생각하면 대회가 치러져야 할 것으로 보이나 만에 하나 터질지 모르는 코로나 사태에 대한 후폭풍은 감당하기 힘들 수도 있을 것이다.

 

한편, 오는 24일 대회 관계자 및 임원들이 모인 가운데 방역 대책에 대한 회의가 열린다.

 

 


[무카스미디어 = 권영기 기자 ㅣ press@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체부장관기 #중고연맹 #태권도대회 #태백시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
  • ㅌㅇㅌ

    중고들아 너희들만 모른다 아무도 시합 뛰고 싶은 마음 없다... 팔할은 뛰기 싫어하는데 좋냐.. 협박해서 얻은 개최권이... 으휴... 이기적인 어른들

    2020-07-23 22:22:42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아니 이 댓글 중고연맹 좀 보여 줘라 제발

    아니 중고연맹 이기적인 놈들아! 너희들 시합 개최 안 해 준다고 태백에서 시합 안 열거라는 그런 협박은 무슨 개념이냐 너희 의견만 중요하냐 태백에서 해 주게 하는 건 태백 자유인 게 당연한데 어디서 갑질을 하노? 너희가 빌어도 모자를 판에 협박을 한다는 게 참 웃긴다... 이런 단체에서 시합을 뛰는 것도 진짜 쪽팔린다 코로나 추세도 안 보고 사나 너희들은? 돈이 글케 벌고 싶은게냐

    2020-07-23 22:09:18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어이상실@@

    어이가 없네요
    같은 강원도 철원군에서는 올해 유치하기로 되었던
    4개의 전국 태권도대회를 코로나19로 인해 전면 취소했다는데 왜?
    태백시는 강행하는건가요?
    시민의 안전이 우선시 되어야 하는거 아닐까요?

    2020-07-23 18:46:19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정신머리 없는 단체들

    조심하고 또 조심해도 모자를 대한민국의 국기태권도가 이런 정신머리 없는 행동들을 하다니 정말 어처구니 없는군요

    2020-07-23 17:16:19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

    말도안됩니다. 전국에서 모인다는데.. 이게 말이됩니까?
    이러다 터지면 .. 우리 아이들 어쩌라는겁니까?
    지금까지 하지않았던 시합을 왜 이제와서 한다는건지..
    정말 이해 할수없는 행동입니다.
    만약 시합을 강행하고 터진다면 그 뒷감당 어찌하려고 하는지...
    반대합니다. 한번 더생각해보십시요 .

    2020-07-23 17:01:36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

    이건 아니라고 보는데요.... 진짜 요즘 어찌될지도 모르는 상황에 이많은 인원이 이렇게 시합하다가 터지면 큰일납니다.

    2020-07-23 16:44:48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진짜 어이가없네

    중학생들은 왜 하는거야??
    어쩔수없이 해야해서 고3 애들만 하는것도 아니고
    중학교 1학년부터 다 하는게 이 시기에 맞는겁니까???
    무증상감염자도 있을 수 있는데 정말 무책임하고
    돈밖에 생각안하는거 같네요.
    심판들도 나가기 꺼려지는 사람도 있는데
    안 나가면 다음이 없으니 어쩔수없이 간다합니다.
    확진자라도 나오면 대책은 있습니까??
    그땐 뭐라고 하실껀가요?? 우리는 방역을 철저히 했다??
    진짜 어이가 없네요

    2020-07-23 02:39:04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흥부가 기가막혀

    태백시민의 건강과 안녕을 돈과 맞바꾼 중고연맹,태백시,강원도태권도협회는 각성하세요.
    태백에는 숙박업과 요식업하는 사람들 밖에 없나요.
    일반시민들 불안하다.
    핸드볼 시합과 달리 태권도시합은 먹고 자고...쪼만한 시내를 활보하고 다닐거고...경기장만 방역 잘하면 뭐하나요.
    휴가철을 맞아 학부모들 막 내려오실거고
    다 통제 되겠어요.
    오늘 뉴스도 안보시나봐요.
    제주도.군부대 산발적으로 집단감염 일어나고
    원격수업하는 학교 선별해서 선수들 오는거는 맞나요.
    너무 불안하네요ㅜㅜ

    2020-07-22 21:22:25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무도인

    하지마세요.
    일선도장 후덜덜...합니다.
    누구하나 코로나걸리면
    일선도장까지 직격탄입니다.
    정말 지금도 죽을만큼 힘든데 태권도코로나 터지면 우리 죽습니다.
    진짜 죽습니다.

    2020-07-22 18:45:54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부거지

    누가 요즘시국에 시합을 하냐 책임 질거야?
    돈 때문에 시합하는걸로 보이네

    2020-07-22 18:27:17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시기상조

    만에 하나라는 것이 있습니다. 잘못되었을때는 태권도 전체가 책임져야하며 구상권청구도 불가피할것입니다.

    2020-07-22 18:07:14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ㅋㅋㅋ

    겨루기는 중3 고3
    품새는 고3 페어 단체만한다면 그래도 될텐데
    중고 전학년을 왜 다 하는지 쯧

    2020-07-22 17:00:20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꽁이

    왜 전학년 다해서 그럽니까 보내면서도 겁나네요 입시준비생들 3학년만 딱해도 애들관리가 힘들건데 4000명가까이되는 사람들을 어찌 다 관리할겁니까!!

    2020-07-22 12:06:54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발라드의 황제

      2500명 수준이고요, 분산해서 시합해 하루 250 수준입니다.
      1박만 하고 빨리 갈테니 넘 걱정하지 마세요

      2020-07-23 14:11:29 신고

      0
  • 뭐야?

    중고연맹에서 태백시에다 갑질했네!
    내년부터 대회개최 안하겠다고!
    태백시가 언제부터 태권도대회 하나로
    먹고살았나ㅜㅜ불쌍하다
    딜레마에 빠진 태백시.......

    2020-07-22 12:02:01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
  • 생각

    돈때문에 시합하는 걸로 보입니다 ~
    나중에 후회하지 맙시다

    2020-07-22 10:06:16 수정 삭제 신고

    답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