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기원 세계태권도연수원 ‘디테일 한 품새 콘텐츠' 개발해


  

태권도 품새 영상 총 28종 제작…국기원 공식 유튜브 통해 시청 가능

국기원 세계태권도연수원(WTA)이 ‘태권도 품새 교육용 콘텐츠 영상(이하 영상)’을 개발했다.

 

WTA는 표준화에 심혈을 기울인 태권도 품새가 일선 태권도 지도자, 수련자들에게 필요하다고 판단, 지난 2019년 10월부터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으로 영상 제작에 착수했다.

 

WTA는 "품새 기술의 바른 진행 과정과 방법, 자연스러운 움직임 속에서 힘을 생성하는 수련 형태의 교육 방법에 주안점을 두고 영상을 제작했다. 또한 품새를 시연할 때 호흡, 중심이동, 중심축의 유기적인 움직임을 제시하는 것은 물론 국기원 품새 기술에 대한 지침 등도 담기 위해 노력했다"고 소개했다. 

 

이번 영상 콘텐츠는 일선 지도자들 및 수련생에게 매우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품새의 모양뿐만 아니라 디테일한 부분까지 상세하고 알기 쉽게 만들어져 있기 때문이다.

 

영상의 순서는 전체 품새 시연으로 시작한다. 이 부분까지는 기존에 품새 교육 영상들과 큰 차이가 없으나 다음 파트인 핵심 동작 설명부터는 교본에 있는 내용을 조금 더 이해하기 쉽게 설명되어 있다.

WTA 품새 영상 콘텐츠 중 핵심 동작 상세설명

지도자 혹은 지도 방법에 따라 품새 세부 동작이 달랐는데 WTA가 이 부분을 표준화하기 위해 노력한 흔적이 보인다.

 

영상은 유급자 품새(태극 1장~8장), 유품·단자 품새(고려~일여)를 수련 대상별로 구분해 총 28종으로 만들어졌고, 한국어와 영어 등 2개 언어로 돼 있다.

 

WTA가 개발한 영상은 국기원 유튜브(https://www.youtube.com/kukkiwonpr)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무카스미디어 = 권영기 기자 ㅣ press@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기
무카스미디어 기자.

태권도 경기인 출신, 태권도 사범, 태권도선수 지도, 
킥복싱, 주짓수, 합기도 수련
무술인의 마음을 경험으로 이해하는
#WTA #품새표준화 #국기원교본 #국기원품새교본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