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짓수 수련 무경험 연예인에 블랙벨트 수여! 반응은?


  

헤너 그레이시, 주짓수 수련 무경험 연예인 투자자에게 블랙벨트 수여하다.

(우) 로리 그레이너(Lori Greiner)와 (좌) 헤너 그레이시(Rener Gracie)의 블랙벨트 수여 모습 (출처 : BJJEE)

그레이시 아카데미의 지도자로 활동하고 있는 헤너 그레이시(Rener Gracie)가 자신의 의류 브랜드에 투자를 결정한 연예인에게 블랙벨트를 수여했다.

 

미국 ABC(American Broadcasting Company) 방송국에서 방영하는 리얼리티 쇼인 샤크 탱크(Shark Tank)는 5명의 고정 투자자 패널들 앞에서 창업을 준비중이거나 현재 사업을 진행하는 신청자들이 자신의 사업 아이디어를 소개하면서 5명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하는 프로그램이다.

 

헤너 그레이시 또한 자신만의 의류 브랜드인 퀵플립(Quikflip)을 소개하고, 5명의 유명 연예인 투자자들의 투자를 이끌어내기 위해서 이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헤너 그레이시(Rener Gracie) (출처 : Gracie Store)

 

헤너 그레이시는 그레이시 주짓수의 창시자이자 1세대로 알려져있는 카를로스 그레이시(Carlos Gracie)와 엘리오 그레이시(Helio Gracie) 중 엘리오 그레이시의 손자이며, 엘리오 그레이시의 맏아들인 호리온 그레이시(Rorion Gracie)의 아들이다.

 

호리온 그레이시는 그레이시 주짓수(Gracie Jiu-Jitsu) 또는 그레이시 아카데미(Gracie Academy)라는 이름 자체의 상표권을 등록시켜 많은 그레이시 가문의 형제들 중에서도 위 상표와 명칭의 독점권을 가진 인물로도 유명하다. 한때는 이러한 문제로 여러 그레이시 가문의 구성원들이 호리온 그레이시와 법정 소송과 다툼을 벌였던 것으로도 유명하다.

 

헤너 그레이시는 자신의 형인 히론 그레이시(Ryron Gracie)와 함께 아버지의 뒤를 이어서 그레이시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다.

 

이들이 설명하는 그레이시 아카데미의 교육 방침은 최근 브라질리언 주짓수가 스포츠 경기에만 집중하는 현상을 비판적으로 바라보며, 실전과 호신술에 초점을 맞춘 그레이시 주짓수를 지도한다는 것이다.

 

이와 더불어 그레이시 유니버시티(Gracie University)와 같은 온라인 주짓수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블루벨트까지는 온라인 상의 교육과 심사로 수여한다는 방침을 밝혀 한때 국제 주짓수계의 뜨거운 감자로 떠오르기도 했다.

로리 그레이너(Lori Greiner) (출처 : Hollywood Reporter)

샤크 탱크 프로그램의 5인 투자자 패널 중에서 헤너 그레이시의 퀵플립에 투자를 결정한 인물은 'QVC의 여왕'(Queen of QVC)으로 불리는 미국 홈쇼핑의 전설, 로리 그레이너(Lori Greiner)다.

(Quality·Value·Convenience; QVC : 미국 최대의 텔리비젼 홈쇼핑 브랜드)

 

헤너 그레이시는 프로그램에서 투자를 결정한 로리 그레이너에게 사전에 준비한 주짓수 블랙벨트를 그 자리에서 곧바로 전달하였다고 해외 주짓수 전문 매체인 BJJEE는 지난 15일(현지시각)에 보도했다.

 

물론, 이 블랙벨트를 로리 그레이너가 주짓수 도복과 함께 착용하고, 스스로 주짓수 블랙벨트라며 이야기하고 다닐 가능성은 매우 낮다. 

 

헤너 그레이시 또한 그녀가 실제로 주짓수 수련에서 이 블랙벨트를 사용하기를 바라는 마음보다는 투자에 대한 감사 표시로써 전달했을 의사가 크다.

 

하지만 해외 브라질리언 주짓수계에서는 실제로 주짓수 수련경력이 전무한 연예인에게 자신의 개인사업 투자에 대한 감사 목적으로 주짓수 블랙벨트를 수여한 것에 대해 비판적인 목소리 또한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과연 국내 주짓수계에서는 헤너 그레이시의 블랙벨트 수여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할까?

 


[무카스미디어 = 권석무 기자 ㅣ sukmooi@naver.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석무
現 일격의 파이트 캐스트(Fight Cast) 유튜브 크리에이터

<무카스미디어> MMA,주짓수 무예 분야 객원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브라질리언 주짓수, 극진공수도, 킥복싱을 수련했습니다.
현재는 무에타이에 심취해 태국에 자주 갑니다.
#주짓수 #브라질리언 주짓수 #헤너 그레이시 #그레이시 아카데미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