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카스TV]태권도 안정성이냐 실전성이냐 선택의 기로에 있다.


  

태권도 공정성에 문제로 채택된 '전자호구'

 

전자호구 맞춤 겨루기를 하다 보니 지금의 태권도는 실전성을 잃어버리게 되었다.  같은 투기 종목인 복싱은 헤드기어를 벗어 던졌다.

 

위험에도 그런 선택을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무카스미디어 = 권영기 기자 ㅣ press@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카스 편집팀
#전자호구 #태권도실전성 #태권도안정성 #도쿄올림픽 #태권도공정성 #태권도편파판정

댓글 작성하기

자동글 방지를 위해 체크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