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태권도협회 윤종욱 회장 취임… 회원 ‘화합’ 강조

  

취임식 직후 경주서 시군지부 임원과 워크숍 개최


경북태권도협회 윤종욱 회장이 취임사를 밝히고 있다.


4일 경북 영천체육관에서 통합 경상북도태권도협회 초대회장인 윤종욱 회장 취임식이 열렸다.

윤종욱 신임회장은 태권도 경기인 출신으로 지도자 생활에 이어 행정가로 무한 변신을 거듭해 온 정통 태권도인이다. 현재 대한민국태권도협회 경기운영을 총괄하는 경기담당 부회장으로도 활동 중이다.

지난 4일 영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취임식에는 대한민국태권도협회 최창신 회장, 한국실업태권도연맹 김영훈 회장, 태권도진흥재단 김중헌 사무총장, 대구 안종수 회장, 울산 차동철 회장, 경남 박상수 회장 등이 참석해 윤 회장의 취임을 축하했다.

윤종욱 신임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첫째도 둘째도 화합이 최우선 과제이다. 말이 아닌 진정한 화합에 중점을 맞춰 모든 역량을 결집해 쏟아 붓겠다”고 회원 화합을 재차 강조했다.

이어 “경기단체 본연의 임무를 다하기 위해 겨루기, 품새 분야가 같이 발전해 나갈수 있도록 초등부 육성에 더 신경써 우수선수 자원이 많이 지도록 노력하겠ᄃᆞ. 생활체육 분야도 관심을 가지고 사업을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취임식 직후 경북태권도협회 시군지부 임원이 모두 함께 참가하는 워크숍을 경주에서 진행하며 ‘회원 화합’을 위한 공약 실천을 시작했다.

[무카스미디어 = 한혜진 기자 ㅣ haeny@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종욱 #경북태권도 #회장취임식 #경북

댓글 작성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