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평화봉사단, 2014 하계 봉사단 109명 최종 선발

  

홍보 강화 위해 첫 ‘학생기자단’ 도입, 26개국 50일간 활동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총재 김기웅, 이하 평화봉사단)은 2014년 하계봉사단(13기) 109명을 최종 선발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들 봉사단원들은 6월말 전북 무주에 있는 태권도원에서 일주일 동안 사전 교육을 수료한 뒤 7월초 르완다, 세네갈, 수리남 등 전 세계 26개국에 파견돼 40-50일 가량 태권도 보급 및 교육을 비롯한 한국어와 한국문화 보급 등의 봉사활동을 펼치게 된다.

특히 올해는 태권도봉사단의 현지 활동을 국민들에게 적극 홍보하기위해 학생기자단을 처음으로 도입했다. 논술시험 등을 거쳐 선발된 19명의 학생기자단은 기존 통역 업무 외 SNS를 통한 홍보활동에도 나서게 된다.

김기웅 총재는 “엄격한 절차를 거쳐 선발된 하계봉사단원들이 전 세계에서 한국의 국기인 태권도를 통해 한류문화를 전파하는 등 민간 외교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줄 것”이라며 “특히 올해는 봉사단의 온오프라인 홍보활동을 강화하기위해 처음으로 기자단 역할을 새롭게 추가했다”고 말했다.

2009년 9월 공식 출범한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은 지난해까지 267개국에 1299명의 봉사단원을 파견했다. 2010년 5월 해외봉사단 통합브랜드인 WFK (World Friends Korea)에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같은 정식 단체로 등록됐다.

제13기 하계봉사단 최종 명단은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 홈페이지(www.tpcorps.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무카스미디어 = 한혜진 기자 ㅣ haeny@mookas.com]

<ⓒ무카스미디어 /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 #평화봉사단 #학생기자단

댓글 작성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