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워인터뷰] 무토 액션스튜디오, 그리고 양길영 무술감독 - 4부 2012-03-14
제작 : 무카스미디어 제작팀  공유하기  트위터 보내기
일산에 위치한 ‘무토 액션 스튜디오’에서 양길영 무술감독을 만났다.

양 감독은 스턴트 계의 잔뼈가 굵은 베터랑 무술 감독이다. 지난 2003년 24.2%의 시청률을 기록한 퓨전 사극 ‘다모’로 데뷔했다. 그동안 수없는 작품을 연출했지만 정식으로 ‘무술감독 양길영’이라는 이름이 정식으로 올라간 것은 이 작품이 처음이다.

양 감독의 노하우는 영화계에서도 그 진가를 발휘했다. 같은 해에는 주인공 오대수(최민식)가 망치를 들고 조직폭력배와 맞서는 장면으로 유명한 ‘올드보이’로 영화계에 화려하게 신고식도 마쳤다. 이후 ‘바람의 파이터’, 대만 영화 ‘맹갑’, ‘싸이더커 바라이’ 등 국내외에서 수많은 작품을 만들어 냈다.

지금부터 [무카스TV]에서 양길영 무술감독을 만나보자.

- 촬영 : 무카스 영상팀
- 편집 : 박정민 PD

[박정민 PD / parkpd@mookas.com]

<ⓒ무카스TV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합니다.
의 견
그림문자
등록자 내용 등록일 삭제
  등록된 독자 의견이 없습니다.  





 
[무카스 TV] 어른들은 태권도장을 다니지 ..
[무카스 특별기획] 남아공 태권도 아버지, ..
[무카스 TV] 홍성천 이사장, 국기원 한 ..
[무카스 특별기획] 나는 국기원 정부파견 태..
[무카스 특별기획] 태권도를 통한 아프리카의..
[무카스 특별기획] 태권도, 아프리카를 만나..
[긴급호외] 태권도 성지 국기원에서 펼쳐진 ..
[파워인터뷰] 태권로봇 박사! UF KORE..
[영상뉴스] 동승자법 시행 D-4, 태권도장..
[무카스 특별기획] 태권도, 아프리카를 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