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무술산업] 25세 요리사 청년, 스페인에 발 딛다. - 대도 2부 2012-09-14
제작 : 무카스미디어 제작팀  공유하기  트위터 보내기
아는 지인의 식당 일 도움 요청으로 스페인에 발을 딛었을 때 박천욱 대표의 나이는 25세. 식당일을 도와주며 틈틈이 태권도장으로 태극기 자수를 팔러 다니며 태권도 시장의 가능성을 엿보았다고 한다. 그 후 27세의 나이로 식당일을 하며 대도 인터내셔널을 오픈한 박천욱 대표.

지금부터 무카스TV에서 대도 인터내셔널의 탄생 스토리를 들어보자.


- 촬영 : 무카스 영상팀
- 편집 : 박정민 PD

[박정민 PD / parkpd@mookas.com]

<ⓒ무카스TV http://www.mooka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합니다.
의 견
그림문자
등록자 내용 등록일 삭제
  등록된 독자 의견이 없습니다.  





 
[무카스 TV] 어른들은 태권도장을 다니지 ..
[무카스 특별기획] 남아공 태권도 아버지, ..
[무카스 TV] 홍성천 이사장, 국기원 한 ..
[무카스 특별기획] 나는 국기원 정부파견 태..
[무카스 특별기획] 태권도를 통한 아프리카의..
[무카스 특별기획] 태권도, 아프리카를 만나..
[긴급호외] 태권도 성지 국기원에서 펼쳐진 ..
[파워인터뷰] 태권로봇 박사! UF KORE..
[영상뉴스] 동승자법 시행 D-4, 태권도장..
[무카스 특별기획] 태권도, 아프리카를 품다..